2021.12.08 (수)

  • 맑음동두천 4.3℃
  • 맑음강릉 6.4℃
  • 맑음서울 7.2℃
  • 맑음대전 6.7℃
  • 맑음대구 8.1℃
  • 맑음울산 7.9℃
  • 맑음광주 8.6℃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5.0℃
  • 맑음제주 10.0℃
  • 구름조금강화 3.6℃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3.7℃
  • 맑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반갑다, 위드 코로나” 긴잠 깨는 색조시장

인플루언서 제품 출시 활발…색조 테스터 일부 허용

URL복사

 

‘위드 코로나’와 함께 국내 색조화장품 시장이 기지개를 켜고 있다.

 

인플루언서와 함께 제품을 출시하는 색조 브랜드가 늘었다. 인플루언서 팬덤을 이용해 제품 인지도와 매출을 한번에 잡으려는 색조 브랜드들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시코르와 롯데백화점 등 유통업계는 위드 코로나가 시행된 이달 1일부터 매장 내 색조 테스트를 서서히 허용하고 나섰다. H&B스토어를 비롯한 화장품 매장 전반으로 메이크업 견본품 사용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되면서, 오프라인 색조 화장품 매출도 증가하고 있다.

 

뷰티 인플루언서 그룹 레페리(대표 최인석)는 단계적 일상회복 시행 후 색조 제품 광고 수요가 2주 새 약 58% 늘었다고 밝혔다.

 

레페리는 10월 25일부터 11월 7일까지 2주 동안 색조 제품 광고 문의와 집행 건수 등을 분석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색조 시장의 동향을 살펴보기 위해서다.

 

이 조사에 따르면 색조 화장품 마케팅 수요가 10월 11일부터 24일에 비해 약 1.6배, 58% 증가했다. 같은 기간 스킨케어 제품의 마케팅 수요보다 약 10배 이상 높은 수치다. 위드 코로나 시행으로 색조시장 부활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특히 광고 수요가 확대된 색조 품목은 아이섀도와 립스틱이다. 인플루언서가 개발한 아이섀도‧립스틱 등이 연이어 매진을 기록하며 주목을 끌고 있다.

 

10월 29일 에뛰드와 레오제이가 선보인 ‘플레이 컬러 아이즈 까사 무화과’는 네이버 쇼핑 라이브에서 6분만에 전량 판매됐다.

 

민스코와 롬앤이 내놓은 ‘롬앤 블러 퍼지 틴트’는 이달 1일 출시와 동시에 온라인몰에서 품절을 빚었다. 발매 4일만에 2만개가 팔리면서 인기를 입증했다.

 

색조 브랜드는 인플루언서의 팬덤으로 돌파구를 찾는 모습이다.

 

색조 화장품은 스킨케어 제품보다 인플루언서와 영상 콘텐츠의 영향을 크게 받는 품목으로 꼽힌다.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색조업계가 인플루언서 마케팅을 강화하며 위기에 대응하는 움직임이다.

 

뷰티 크리에이터 민스코가 지난 6월 유튜브에 올린 ‘포렌코즈 타투 끌레르 벨벳 틴트’ 영상은 조회수 27만회를 기록했다. 10월 메이크업 아티스트 아랑이 제작한 ‘웨이크메이크 믹스 블러링 아이팔레트’ 영상은 조회수 2만회를 나타냈다. 이어 아이팔레트가 올리브영 메이크업 부문 2위에 올랐다.

 

 

위드 코로나와 함께 색조 테스터도 부활했다.

 

코로나19로 금지돼온 매장 내 색조 테스트가 단계적으로 허용되는 모습이다. 

 

시코르는 이달 1일부터 달라진 매장 내 화장품 견본품 사용 지침을 발표했다.

 

그동안 견본품 사용을 전면 중단해왔으나 11월 1일부터 ‘마스크 착용 시 화장품 피부 테스트 가능’으로 변경했다. 마스크를 벗어야 사용 가능한 립‧블러셔를 제외한 색조 제품을 테스트할 수 있다.

 

롯데백화점도 1일부터 화장품 테스터 사용을 허용했다. 마스크를 쓴 상태에서 색조 화장품을써볼 수 있다. 롯데백화점은 지난 달 29일부터 이달 7일까지 색조 화장품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8.2% 늘었다. 다른 백화점들도 화장품 견본품 사용을 허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그동안 마스크 착용으로 매출이 곤두박질쳤던 립스틱 소비가 늘 것으로 기대하는 분위기다.

 

최인석 레페리 대표는 “위드 코로나 시행과 맞물려 색조시장이 되살아날 조짐이다. 색조 메이크업은 뷰티 인플루언서 마케팅이 큰 역할을 차지하고 있다. 내년 상반기부터 색조시장이 다시 호황기를 맞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