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8 (수)

  • 맑음동두천 1.5℃
  • 구름많음강릉 6.7℃
  • 맑음서울 5.6℃
  • 박무대전 4.4℃
  • 맑음대구 7.2℃
  • 구름많음울산 10.1℃
  • 박무광주 6.4℃
  • 구름많음부산 10.4℃
  • 맑음고창 5.2℃
  • 구름많음제주 12.7℃
  • 맑음강화 4.3℃
  • 맑음보은 2.3℃
  • 맑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6.0℃
  • 흐림경주시 6.1℃
  • 맑음거제 10.7℃
기상청 제공

인터뷰

김동춘 일진에스지엔 대표 “K-마스크팩 호랑이 등에 태울래요”

친환경 생분해 ‘스킨겔’ 특허‧비건 인증 획득

URL복사

 

‘K-뷰티’를 키운 건 8할(八割)이 마스크팩이다. 한국 연예인들이 마스크팩을 즐겨 써서 피부가 좋다고 알려지면서다. 마스크팩은 1일1팩 문화를 퍼뜨리며 전세계 소비자의 화장대를 바꿔놨다.

한국은 마스크팩의 종주국이다. K-마스크팩은 진화를 거듭하면서 글로벌 시장 지배력을 키워가고 있다. 마스크팩을 놓고 벌어지는 치열한 기술싸움과 첨단소재 개발 열기가 K-뷰티를 키우는 동력이다.

 

K-뷰티의 시작이자 허리인 마스크팩. 이 마스크팩 산업의 기초를 단단히 떠받히는 기업이 있다. 마스크 시트 전문 제조기업인 일진에스지엔이다. 김동춘 일진에스지엔 대표는 비건 인증 마스크 시트를 들고 K-마스크팩의 재도약을 선언했다.

 

하이드로겔+텐셀=스킨겔

 

“스킨겔(SKIN GEL)은 하이드로겔 시트의 강점과 텐셀 시트를 접목했어요. 특별 처방으로 시트 사이에 하이드로겔을 함침한 형태에요. 마스크팩의 유효성분을 효과적으로 피부에 전달합니다.”

 

스킨겔을 만드는 과정도 설명했다. 우선 부직포를 수축시켜 조밀하게 변형한다. 그 다음 하이드로겔을 안쪽에 함침한다. 부직포 사이사이 하이드로겔이 고루 분포된다. 여기에 에센스를 넣으면 시트 안쪽 겔과 반응한다. 피부에 빈틈없이, 촉촉한 상태로 에센스를 전달해 보습효과가 우수하다. 스킨겔 마스크는 ‘하이드로겔화된 부직표, 이의 제조방법 및 이를 이용한 마스크 팩’으로 특허를 받았다.

 

고부가가치 신소재 마스크팩 개발

 

 

“마스크팩 산업에도 친환경 바람이 거셉니다. 스킨겔 마스크는 천연 성분인 곤약‧로커스트 콩검 등을 하이드로겔로 만들었어요. 여기에 나무에서 추출한 텐셀 소재를 더했죠. 실크처럼 부드럽고 자극이 없으며, 함수성이 뛰어납니다.”

 

일진에스지엔이 개발한 스킨겔은 메디힐‧리더스코스메틱‧미샤‧라비오뜨 등 다양한 국내 브랜드의 마스크팩으로 나왔다. 글로벌 브랜드인 캐롤프랑스‧글램글로우‧블리스 등도 스킨겔을 사용해 마스크팩을 내놨다. 월마트에도 마스크 시트를 독점 공급한다. 해외에서는 유효 성분의 증발을 막는 호일 스킨겔이 인기다. 특허 받은 망사겔도 차별성을 인정받았다.

 

“마스크팩 산업의 가장 밑단에는 시트 업체의 숨은 노력이 있습니다. 섬유사업을 17년 동안 하다 뷰티 분야로 눈을 돌려 2015년 8월 회사를 차렸죠. 그때부터 기술 개발에 매달렸어요. 특허와 국내외 거래처가 기술력을 증명합니다.”

 

충북 음성에 있는 일진에스지엔 공장은 7월 식약처의 화장품 제조허가를 획득했다. 환경‧품질경영 ISO14001‧ISO9001 인증도 받았다. 이어 스킨겔 부직포가 한국비건인증원의 비건 인증을 마쳤다.

 

“K-마스크팩은 재도약할 시점을 맞았습니다. 싼값에 밀려드는 중국 마스크팩과도 싸워야 합니다. 국내 마스크팩 시트는 90%가 중국산입니다. 중국산 부직포가 아닌 MADE IN KOREA로 품질을 끌어올려야 해요. 중국에서 만들지 못하는 신소재를 생산합니다. 친환경 생분해 소재로 글로벌 경쟁력을 갖췄습니다.

 

신소재‧신기술로 K-마스크팩 르네상스를 주도하겠다는 김 대표. 그는 최근 강원도 동해 고성군과 해양심층수 20톤 공급 계약을 맺었다. 바다 200M 밑에서 끌어올린 맑은 심층수로 마크스팩을 만들기 위해서다.

 

섬유에 대한 정확한 이해, 소재를 자유자재로 활용하는 능력, 발빠른 고객 응대력. 이 삼박자로 시트 마스크를 다시 한번 호랑이 등에 태우겠다는 각오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