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6 (화)

  • 맑음동두천 23.7℃
  • 구름많음강릉 29.5℃
  • 구름많음서울 24.4℃
  • 흐림대전 24.2℃
  • 대구 23.2℃
  • 흐림울산 28.8℃
  • 광주 24.9℃
  • 흐림부산 27.1℃
  • 흐림고창 24.6℃
  • 흐림제주 31.6℃
  • 구름조금강화 23.5℃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2.6℃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3.7℃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中 소비자 “몸도 소중하니까요”

코트라 광저우무역관 ‘성장하는 중국 보디케어시장’ 보고서
매년 5% 안정적 성장…기능성 제품 유망

중국 소비자가 얼굴이 아닌 몸에 눈 돌리기 시작했다. 중국 보디케어 시장이 점차 커지고 있다. 신체의 미용과 청결을 위한 세정제‧보습제‧두피케어 제품 등이 유망 품목으로 떠올랐다. 중국 젊은 소비층이 이들 제품에 관심을 두면서 보디시장이 점진적으로 확대되는 모습이다. 보디제품이 전체 기초화장품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약 5%로 발전 잠재력이 높다는 분석이다.

 

이는 중국 광저우무역관이 발표한 ‘피부건강에 눈뜨는 중국 소비자 : 성장하는 보디케어시장’ 보고서에서 밝혀졌다.

 

연평균 5% 성장…2026년 190억 위안

 

 

중국 보디케어 시장은 2015년부터 2019년까지 매년 7~8% 성장했다. 2020년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성장률이 3.5%로 낮아졌다. 2021년에는 6% 대까지 회복하며 시장 규모는 141억 위안을 기록했다.

 

쳰잔산업연구원은 중국 보디케어용품 시장이 올해부터 5년 동안 연 평균 5%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2026년 약 190억 위안까지 확대될 것으로 예측했다.

 

항노화 기능성 보습제품 수요 증가

 

중국 소비자의 소득 증가에 따라 보디 건조증‧트러블 관리 수요가 늘었다. 젊은 소비층은 사진과 동영상을 통해 아름다움을 공유한다. 또 몸도 얼굴처럼 관리해야 한다는 점을 인식했다. 보디제품은 피부 보습‧탄력‧노화방지‧미백 제품까지 수요의 스펙트럼이 넓게 나타났다.

 

CBNData는 중국 보디케어 시장에서 보습제품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미백‧리프팅‧리페어 제품도 잠재수요가 크다고 전했다. 특히 항노화 기능성 제품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전망했다.

 

니코틴산 아미드‧레티놀‧히알루론산 등 스킨케어 원료가 보디제품에 활용되기 시작했다. 주요 브랜드는 니코틴산 아미드‧AHA‧알부틴 등을 담음 보디로션을 선보이고 있다.

 

남성 소비자도 보디제품 시장의 큰 손으로 부상했다.

 

중국 남성용 미용제품 시장 매출은 2016년부터 2019년까지 연 평균 13.5%의 고속 성장했다. 티몰‧타오바오 등 알리바바 플랫폼에서 남성용 보디케어 제품 매출은 2018년 32.2억 위안에서 2021년 55.5억 위안으로 급증했다. 연평균 성장률은 19.9%로 조사됐다.

 

로컬 브랜드 선호하는 소비자들

 

 

보디케어제품은 수입 브랜드보다 현지 브랜드가 중국 소비자들의 인기를 끌고 있다.

 

티몰 글로벌에 따르면 최근 1년 간 판매된 보디케어 제품 중 60% 이상이 중국 브랜드 제품이다. 중국 제품은 현지인들의 피부 타입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는 점이 인기 이유로 꼽혔다. 해외 브랜드에 비해 가격이 저렴하다는 점도 장점으로 작용했다.

 

외국 브랜드는 중국 전용 제품을 개발하고 나섰다. 니베아는 상하이에 대규모 R&D센터를 세우고 중국 소비자용 제품을 만들고 있다. 엘리자베스아덴은 젊은 소비층용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중국 젊은층을 대상으로 SNS 마케팅을 실시하고, 더우인‧샤오홍수‧웨이보‧위챗 등에 제품을 노출하는 전략이 필요하다는 의견이다. 공식계정(微信公众号) 등 인기 플랫폼에서 제품들이 얼마나 또 어떻게 소비자들에게 노출되는지가 마케팅의 성공여부를 좌우할 정도로 SNS 플랫폼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

 

중국 광저우무역관 측은 “중국 보디케어 시장은 아직 미미하지만 안정적으로 꾸준히 성장할 분야다. 젊은층을 타깃으로 한 고기능성 보습제, 천연원료를 사용한 저자극 제품, 프리미엄 제품 등이 경쟁력있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