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6 (화)

  • 구름많음동두천 4.3℃
  • 구름조금강릉 6.7℃
  • 구름조금서울 5.3℃
  • 구름많음대전 3.0℃
  • 흐림대구 6.8℃
  • 맑음울산 7.9℃
  • 맑음광주 8.4℃
  • 맑음부산 8.4℃
  • 구름조금고창 7.9℃
  • 구름많음제주 12.1℃
  • 맑음강화 4.6℃
  • 흐림보은 1.9℃
  • 흐림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10.0℃
  • 구름많음경주시 8.3℃
  • 맑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모바일이앤엠애드 “올해의 서울형 강소기업”

‘일자리의 질’ 항목 포함 워라밸 중심 기업문화 인정받아

 

모바일 통합 마케팅 전문기업 모바일이앤엠애드(대표 추민기)가 서울시(시장 오세훈)가 선정하는 ‘일자리의 질’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올해의 서울형 강소기업’에 선정됐다.

 

서울시는 지난달 29일 “모바일이앤엠애드와 같이 △ 유연근무제도 △ 자기계발 지원 △ 복리후생 등 일과 생활이 균형(워라밸)을 이룰 수 있는 기업 문화를 가진 서울형 강소기업 51곳을 선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서울시의 이번 서울형 강소기업 선정에는 모바일이앤엠애드를 위시해 프리랜서 전문가 서비스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는 ‘크몽’, 전국 300여곳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샐러디’ 등도 이름을 올렸다.

 

이번 선정과 관련해 모바일이앤엠애드 관계자는 “지난 2008년 회사 설립 후 기업간 거래(B2B) 시장에서 신뢰를 축적하면서 꾸준한 성장가도를 달리고 있는 점도 높은 경쟁률을 뚫고 51곳의 서울형 강소기업 중 하나로 선정된 요인이라고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특히 현재 K-뷰티 관련기업과 모바일쿠폰, 모바일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내년부터는 ‘이팝콘 플랫폼’을 통해 전국 소상공인을 위한 서비스까지 영역과 규모를 확대할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서울시는 지난 2016년부터 서울 소재 우수 중소기업을 발굴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선정한 551곳과 올해 51곳을 추가함으로써 모두 602곳의 중소기업이 ‘서울형 강소기업’으로서 서울시 지원을 받는다.

 

서울시 관계자는 “올해의 경우 특히 청년들이 선호하는 조직문화를 갖춘 기업을 많이 선정했다. 모바일이앤엠애드와 같이 ‘일자리의 질’ 항목에 대한 평가비중을 높였다”고 밝히고 “면밀한 현장실사를 통해 근무환경을 꼼꼼히 확인했으며 임직원 면접심사를 통해 △ 육아지원제도 운영 △ 복지공간·복지제도 운영 △ 유연근무제 실천 등에 대한 심사도 강도높게 진행했다”고 선정 배경과 과정을 설명했다.

 

올해 서울형 강소기업 선정에는 모두 243곳의 기업이 신청서를 접수, 서면평가를 거쳐 1차 선정한 103곳 기업을 대상으로 현장실사·대면 발표·면접을 진행했으며 강소기업지원위원회 의결을 거쳐 최종 51곳의 중소기업을 선정했다.

 

김영환 서울시 경제일자리기획관은 “서울형 강소기업 신규 선정은 특히 엄마아빠와 청년이 행복하고 안정성이 보장된 상황 아래에서 근무할 수 있는 중소기업을 발굴 지원한다는 부분에 역점을 뒀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