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8 (토)

  • 구름조금동두천 -2.6℃
  • 맑음강릉 0.1℃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1.7℃
  • 맑음대구 0.2℃
  • 맑음울산 0.5℃
  • 광주 -0.3℃
  • 맑음부산 1.8℃
  • 구름많음고창 0.3℃
  • 흐림제주 3.6℃
  • 구름조금강화 -1.8℃
  • 구름많음보은 -2.0℃
  • 구름조금금산 -2.5℃
  • 구름많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0.7℃
  • 구름많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세포랩 ‘바이오제닉 에센스’ 年 30만병 판매

퓨젠바이오, 클렙스 90% 함유 미생물 화장품 개발

 

세포랩의 ‘바이오제닉 에센스’가 지난해 연간 판매량 30만개를 돌파했다.

 

세포랩(cepoLAB)은 퓨젠바이오(대표 김윤수)가 2018년 선보인 화장품 브랜드다. 피부 개선 효과가 우수한 균주 ‘세리포리아 락세라타’를 핵심 성분으로 삼았다.

 

세포랩의 대표 제품인 ‘바이오제닉 에센스’는 세리포리아 락세라타의 2차 대사물질인 클렙스(CLEPS)를 90% 함유했다. 2018년 고농축 바이오 에센스로 탄생한 뒤 지난해 분기별 평균 성장률 117%를 기록했다.

 

이 제품은 미생물 기반 천연 바이오 소재를 사용해 피부의 근원적인 힘을 길러준다. 미생물이 내뿜는 생리활성물질을 원료로 삼아 ‘바이오제닉(생합성) 화장품’이라는 독자적인 카테고리를 개척했다는 평가다.

 

바이오제닉 에센스의 핵심 성분인 클렙스는 생리활성물질이자 천연유래 화장품 원료다. 피부 탄력‧보습력‧회복력을 높인다. 피부 노화를 부르는 활성산소‧멜라닌‧최종당화산물을 억제한다.

 

퓨젠바이오 관계자는 “바이오제닉 에센스는 미생물이 내뿜는 새로운 생리활성물질을 원료로 삼았다. 일반 화장품에서 한 단계 진화한 바이오 화장품이다. 발효 화장품을 이어 히트상품으로 등극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퓨젠바이오는 당뇨병 원인 개선 신물질을 연구하는 바이오 기업이다. 10여년 연구‧개발‧임상을 통해 세리포리아 락세라타의 인슐린 저항성 (HOMA-IR) 개선력을 입증했다. 이를 바탕으로 혈당 조절 건강기능식품 세포나를 상용화했다.

 

현재 퓨젠바이오 평촌연구센터는 세리포리아 락세라타가 분비하는 2차 대사산물에서 당뇨와 합병증 원인을 치료하는 신약 후보 물질을 발굴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