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주일 그만보기 닫기

2024.06.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8.2℃
  • 구름많음강릉 25.9℃
  • 구름많음서울 27.3℃
  • 구름조금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31.5℃
  • 구름조금울산 30.2℃
  • 박무광주 26.4℃
  • 흐림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6.9℃
  • 맑음제주 28.6℃
  • 구름조금강화 25.3℃
  • 구름조금보은 29.0℃
  • 구름조금금산 28.3℃
  • 구름많음강진군 27.7℃
  • 구름조금경주시 32.4℃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LG생활건강 “쿠팡과 직거래 재개” 공식 발표

공정위 신고(LG)→쿠팡 불복·행정 소송 등 거래 중단 4년9개월 만에

 

☞코스모닝 뉴스레터 구독하기 검색창에 '코스모닝'을 쳐보세요.

 

LG생활건강(대표 이정애)이 쿠팡과의 ‘로켓배송’ 직거래를 재개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LG생활건강 측은 지난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2019년 4월 말 로켓배송 납품을 중단한 이후 약 4년 9개월 만에 직거래를 재개하며 이에 따라 LG생활건강 제품들은 이달 중순부터 순차 입점을 통해 고객과 만날 수 있다”고 밝혔다.

 

쿠팡과의 직거래 재개 공식화에 따라 화장품 브랜드의 경우 오휘 등을 포함한 럭셔리 브랜드는 뷰티 브랜드 전용관 ‘로켓럭셔리’에 입점한다. MZ세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CNP 등 프리미엄 브랜드는 로켓배송에서 취급하게 된다.

 

이와 함께 △ 엘라스틴·페리오·테크 등 생활용품 △ 코카콜라 등 음료 브랜드 역시 로켓배송으로 받아볼 수 있다.

 

쿠팡(로켓배송)과 LG생활건강과의 거래 중단은 △ 쿠팡 측이 최저가 유지를 위해 경쟁 온라인몰 판매 가격 인상 요구 등 납품업자 경영활동에 부당하게 관여 △ 판촉행사 비용 전액 증가 등을 근거로 LG생활건강 측이 공정거래위원회에 신고했고 쿠팡은 이 과정에서 공정위로부터 32억9천700만 원의 과징금을 부과받은 바 있다. 이후 지난 2019년 4월 말 생활용품, 5월에는 음료에 대한 직매입 계약이 중단된 상태였다.

 

쿠팡은 이같은 공정위의 결정에 불복, 지난 2022년 2월 공정위를 상대로 행정 소송을 진행했고 이에 대한 선고일은 오는 18일(목)로 예정돼 있는 상황이다.

 

LG생활건강 측은 이번 발표에서는 이러한 별도의 배경 설명없이 “향후에도 고객이 좋은 품질의 제품을 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다양한 유통 채널에서 마케팅 활동을 지속 강화할 것”이라는 원칙 만을 밝혔다.

 

그렇지만 LG생활건강-쿠팡의 이번 직거래 재개는 두 회사 모두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짐으로써 이뤄진 결과라는 해석이 설득력있다.

 

즉 그 동안 △ 쿠팡 측이 LG생활건강과의 협상을 적극 모색해 왔고 동시에 중국의 e-커머스 공세가 거세지고 있는 시점에서 납품 수수료 등 여러 조건들에 대한 전향적 검토를 시사해 왔으며 △ LG생활건강의 경우에는 최근의 매출·영업이익 감소 등으로 인한 경영실적 부진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쿠팡과의 거래 중단 지속이 득이 될 것이 없다는 판단이 작용했을 가능성이 높다.

 

지난해 7월 이미 오프라인 채널 가맹점 사업을 물품 공급 계약으로 전환한 LG생활건강이 이번에 쿠팡이라는 온라인 유통 공룡과의 직거래 재개를 통해 매출 확대, 유통 전략의 주도권 잡기 등 새로운 전기를 마련할 수 있을지에 대한 화장품 업계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