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주일 그만보기 닫기

2024.02.24 (토)

  • 흐림동두천 0.8℃
  • 흐림강릉 0.9℃
  • 서울 2.4℃
  • 대전 1.6℃
  • 대구 3.6℃
  • 흐림울산 4.2℃
  • 광주 3.6℃
  • 흐림부산 5.1℃
  • 흐림고창 3.2℃
  • 흐림제주 8.1℃
  • 흐림강화 1.5℃
  • 흐림보은 1.3℃
  • 흐림금산 1.3℃
  • 흐림강진군 3.8℃
  • 흐림경주시 4.3℃
  • 흐림거제 5.9℃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대봉LS, 미세조류 펩타이드 소재 특허 등록

흡수율·깊이·속도 약 200% 향상…차세대 스킨케어 솔루션 기대

 

화장품 소재·원료의약품 전문기업 대봉엘에스(대표 박진오)가 지속 가능한 원료 중 대표 소재로 꼽히는 미세조류를 활용한 펩타이드 화장품 소재 특허(클로렐라 프로토테코이데스 추출물을 포함하는 피부 미백 또는 주름 개선용 화장료 조성물: 등록번호 10-2622004) 등록을 완료했다.

 

대봉엘에스는 단백질 함량을 60% 이상으로 높인 배양 기술을 적용한 황금 클로렐라(Chlorella Protothecoides)로부터 저분자 펩타이드를 생산하는 기술을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미세조류는 지속 가능성을 중시하는 최근 소비 트렌드에 부합하는 소재로 평가받는다. 대기 중 산소의 절반을 생산하고 수림에 비해 10배 많은 탄소를 포집하는 환경 지킴이이자 바이오매스 공급원이기도 하다. 베타글루칸·필수 아미노산·오메가-3 등 영양 성분이 풍부해 다양한 분야에서 미세조류 산업화를 위한 연구 또한 활발히 진행 중이다.

 

미세조류의 화장품 활용에는 고도의 생산 기술과 품질 관리가 필수 조건이다. 건강기능식품 원료 가운데 3세대로 불리는 미세조류 유래 오메가-3의 경우 프리미엄 제품으로 주목받고 있지만 특이취가 느껴지는 경우가 있다.

 

이러한 특이취는 화장품에서 더욱 도드라지기 때문에 미세조류를 화장품에 사용하기 위해서는 냄새를 줄이면서 효능을 높이는 까다로운 공정 설계가 필요하다.

 

대봉엘에스가 개발한 기술은 물·압력·식물유래 효소만을 사용해 특이취가 적고 저분자 펩타이드를 고함량으로 함유하는 추출액을 얻을 수 있도록 설계했다.

 

특허 공법으로 제조한 저분자 펩타이드 원료는 평균 분자량이 1,700Da 이하다. 572Da의 저분자 비건 펩타이드를 3,000ppm 이상 함유하고 있다. 이에 따라 피부 흡수율·흡수 깊이·흡수 속도가 약 200% 향상돼 피부 깊숙이 유효성분을 전달할 수 있다는 것.

 

여기에 피부 콜라겐 구성에 필요한 3가지 아미노산(글리신·프롤린·하이드록시프롤린)을 함유한 ‘비건 가능 유사콜라겐’으로 1% 사용 시 피부 보습·눈가 주름·탄력·안면 리프팅·치밀도 개선효과가 있다.

 

각종 비타민·미네랄 성분이 풍부해 멜라닌 수치와 피부 밝기 개선에 도움을 주며 보다 화사한 피부를 경험할 수 있는데다 2% 사용 시 모발 속과 겉 단백질 결합력을 모두 높여주어 모발에 영양을 공급해 피부뿐만 아니라 모발까지도 동시 케어가 가능하다.

 

이 회사 화장품소재개발정보부는 “유럽과 미국을 중심으로 ESG 경영이 본격화되고 지속가능 소재와 기술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는 가운데 지속가능성의 미래가치를 담은 고기능성 안티에이징 원료를 기반으로 차세대 스킨케어 솔루션을 제시하겠다”며 “글로벌 ESG 트렌드에 걸맞은 화장품 소재로 고객사와 소비자의 기대에 충족할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