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주일 그만보기 닫기

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30.9℃
  • 구름많음강릉 26.9℃
  • 구름조금서울 31.8℃
  • 구름많음대전 30.6℃
  • 구름많음대구 29.3℃
  • 흐림울산 27.9℃
  • 흐림광주 27.8℃
  • 흐림부산 26.4℃
  • 흐림고창 28.0℃
  • 흐림제주 25.5℃
  • 구름조금강화 28.9℃
  • 구름조금보은 29.2℃
  • 구름많음금산 29.2℃
  • 구름많음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29.8℃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마케팅

태국, 동남아 시장 진출위한 전초기지!

코스모프로프 CBE 아세안 방콕 한국관 50곳 ‘불꽃 비즈니스’ 전개
볼로냐피에르·인포마·차이나뷰티엑스포 합작 개최…11국가·1000곳 참가

 

☞코스모닝 뉴스레터 구독하기 검색창에 '코스모닝'을 쳐보세요.

 

지난 13일 개막, 내일(15일)까지 태국 방콕 퀸 시리킷 내셔널 컨벤션센터(QSNCC)에서 열리고 있는 코스모프로프 CBE 아세안 방콕 뷰티 전시회에 50곳의 K-뷰티 기업이 참가, 한국관을 운영 중이다. 이들 개별 참가사와 함께 지방자치단체도 부스를 구성했다.

 

한국관을 주관하고 있는 (주)코이코 측은 “동남아 최대 화장품 시장 규모를 자랑하는 태국은 물론 동남아 시장 전체를 공략할 수 있는 전초기지를 마련할 수 있다는 관점에서 이번 전시회 개최 전부터 현지 바이어들의 K-뷰티 브랜드 참가에 대한 관심과 문의가 이어졌다”며 “11국가·1천여 곳의 기업이 부스를 열고 개막 첫 날에만 1만3천여 명의 참관객을 맞았다”고 전했다.

 

특히 개막일에는 푸싯 라따나군 세레릉릿(Mr. Phusit Ratanakul Sereroengrit) 태국 상무부 국장이 한국관을 직접 방문했으며 한국 기업 가운데 일론(THE iLLON) 등을 포함한 부스에서 K-뷰티 제품을 체험하는 시간도 가졌다.

 

 

한국관을 찾은 현지·글로벌 바이어들은 “태국 소비자에게 K-뷰티 선호도는 매년 크게 상승하고 있어 이번 전시회를 통해 많은 한국 기업을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었다”고 밝혔다.

 

관련해 (주)코이코를 통해 참가한 한국 참가 기업 관계자들은 “태국 화장품 시장은 동남아 진출의 발판으로 삼을 수 있는 가치와 성장성을 입증하고 있으며 따라서 이번 전시회가 이러한 전략 수립을 위한 시금석이 될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코이코가 주관한 한국관에는 △ 스킨케어 브랜드(메가코스·애드윈코리아 등) △ 미용기기·디바이스(넥서스파마) △ 용기·연관 디자인·부자재 기업(톨리코리아 등) △ 대구테크노파크 △ 지방자치단체 등이 포진, 동남아 시장 개척을 위한 홍보활동과 비즈니스, 지원 업무까지 진행하고 있다.

 

(주)코이코는 전시회 기간 동안 △ 주최사 이벤트-CosmoTalks&Onstage·CosmoTrends· Match&Meet 사전 바이어 매칭-를 통해 참가업체의 바이어 상담률을 높이고 △ 차별화에 포인트를 둔 부스 디자인을 통해 한국관에 대한 참관객·바이어의 관심과 집중도를 높이는 등 지원활동을 전개 중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