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8 (금)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9.0℃
  • 맑음서울 3.5℃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8.3℃
  • 구름많음울산 9.5℃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12.6℃
  • 맑음고창 8.5℃
  • 구름많음제주 13.6℃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2.8℃
  • 구름많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10.1℃
  • 구름조금경주시 10.7℃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마케팅

멀어지는 로션, 다가오는 에센스

오픈서베이 ‘뷰티 카테고리 리포트’ 출간

스킨케어의 대명사로 여겨져온 로션이 홀대받고 있다. 로션 이용률은 낮아지는 반면 크림‧에센스를 선호하는 소비자가 늘면서 기초 화장품 시장에 지각변동이 일고 있다.

 

이는 오픈서베이(대표 황희영)가 출간한 ‘뷰티 카테고리 리포트’에서 제시됐다. 2040 여성 3천 명의 스킨케어 사용실태를 분석한 보고서다.

 

이 리포트에 따르면 2040 여성이 꼽은 필수 스킨케어 제품 TOP 6은 △ 클렌저 △ 에센스 △ 스킨토너 △ 크림 △ 로션 △ 마스크팩 순이다.

 

스킨케어를 대표하는 로션의 이용률은 5위에 그쳤다. 크림‧에센스가 나란히 3, 4위를 기록하며 로션의 자리를 밀어냈다.

 

로션은 스킨케어 평균 이용 개수가 많을수록 생략하는 경우가 많았다.

 

스킨케어 평균 사용 개수가 4개일 때 로션 이용률은 57.5%로 집계됐다. △ 스킨토너(89.7%) △ 클렌저(71%)에 이은 3순위다.

 

스킨케어 평균 사용 개수가 6개를 넘으면 로션 이용률(72.2%)은 5위로 떨어졌다. △ 크림(80.7%) △ 에센스(82.2%)에 밀린 셈이다.

 

과거 크림은 젊은 층이 외면하는 품목이었다. 최근 시카 성분을 도입하거나 연고 형태로 제형을 차별화한 크림 등이 나오며 다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스킨케어를 가장 활발하게 사용하는 연령층은 30~34세로 꼽혔다. 30대 초반 여성은 한 달에 1회 이상 사용하는 스킨케어 제품이 6.5개에 달했다.

 

20~24세 여성은 스킨케어 제품 이용률이 가장 낮았다. 20대 초반 여성이 한 달에 1회 이상 사용하는 스킨케어 제품은 5.7개에 불과했다. 이는 평균 이용 개수가 가장 많은 30대 초반 여성보다 무려 1개가량 낮은 수준이다.

 

황희영 오픈서베이 대표는 “스킨케어에 대한 소비자 관심이 높아지고 선택 영역이 다양해졌다. 뷰티 브랜드 간 경쟁이 치열해졌다. 정확한 데이터를 통해 시장을 분석하고 의사결정을 내리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