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일)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2.7℃
  • 맑음대전 2.3℃
  • 구름많음대구 4.6℃
  • 구름조금울산 6.8℃
  • 맑음광주 4.0℃
  • 구름많음부산 7.6℃
  • 맑음고창 0.1℃
  • 구름조금제주 7.0℃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0℃
  • 맑음강진군 1.8℃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아모레퍼시픽, iF 디자인어워드 3관왕

블랭크·이니스프리·오설록…커뮤니케이션·패키지 부문 수상

아모레퍼시픽그룹이 운용하고 있는 블랭크·이니스프리·오설록 등 세 브랜드가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레드닷, 미국 IDEA와 함께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히는 세계적인 디자인 공모전으로 제품·패키지·커뮤니케이션·콘셉트·서비스디자인·인테리어·건축 등 모두 7부문에서 디자인·혁신성·기능성 등을 종합 평가한다.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수상한 블랭크는 지난해 새롭게 론칭한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 두껍게 가리는 메이크업 대신 자신감 있게 본인의 장점을 드러내며 취향과 개성을 표현하는 메이크업을 추구한다.

 

브랜드 정체성을 반영해 '본연의 미'를 제외한 불필요한 부분은 과감히 없애고 세련미 넘치고 절제된 디자인과 강렬한 비주얼 연출의 조화로 고객과 소통한다는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니스프리와 오설록 브랜드는 패키지 부문에서 각각 수상했다.

 

이니스프리는 브랜드 대표 남성 라인 포레스트 포 맨으로 수상했다. 제주 청정 자연의 원료를 담은 자연주의 브랜드 진정성에 밀레니얼 남성들의 감성을 더해 디자인한 라인.

 

용기 디자인은 제주 바다에서 오랜 시간 마모된 돌을 모티브로 대표 원료인 제주 곶자왈 이끼가 가진 강인한 생명력을 신비로운 푸른 빛과 제주 현무암의 짙은 색상으로 표현했다.

 

제품 상자는 제주 녹차의 부산물을 재활용해 만든 친환경 지류로 제작해 제품 용기 디자인부터 상자까지 이니스프리만의 자연주의 감성을 모두 담았다.

 

오설록은 지난해 7월 패키지 디자인 전반을 새롭게 개발하면서 리뉴얼 출시한 순수차 라인 디자인으로 수상했다. 오설록의 정수를 담은 순수차 라인은 브랜드 신뢰성과 정통성을 보여주는 대표 상품.

 

 

허정원 디자인센터장은 “아모레퍼시픽그룹 디자이너의 감각을 통해 각 브랜드의 정체성과 제품의 특징을 담아낸 디자인이 세계적으로 높이 평가 받은 것”이라며 “창의적이고 아름다운 디자인이 브랜드 이미지를 견고하게 구축할 수 있도록 다양한 고민과 도전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