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5 (금)

  • 맑음동두천 14.0℃
  • 맑음강릉 17.7℃
  • 맑음서울 15.4℃
  • 맑음대전 12.7℃
  • 맑음대구 14.8℃
  • 구름많음울산 15.3℃
  • 맑음광주 16.3℃
  • 구름조금부산 17.4℃
  • 맑음고창 13.9℃
  • 구름조금제주 14.0℃
  • 맑음강화 12.9℃
  • 맑음보은 11.4℃
  • 맑음금산 12.4℃
  • 맑음강진군 16.6℃
  • 구름조금경주시 16.1℃
  • 맑음거제 15.1℃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K-뷰티커넥트 ‘포스트 코로나 대안’으로 뜬다!

운영 본격화 2개월 간 200건 넘는 매칭 성과…바이어-기업 교두보 역할 톡톡

URL복사

코로나19 팬데믹이 가져온 변화의 폭과 깊이는 일일이 열거하기 어려울 정도지만 K-뷰티 해외진출의 교두보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 온 화장품·뷰티 산업 전시회로 국한하자면 지난해에 이어 올해 역시 각국의 비자 발급, 외국인 입국 시 자가 격리 등의 제한 조건에 의해 정상 수준의 진행은 어려울 전망이다.

 

이 같은 상황에서 (주)코이코(대표 김성수)가 지난해 론칭, 운영에 들어간 온라인 B2B 플랫폼 K-뷰티커넥트가 거두고 있는 최근 성과가 주목을 끌고 있다.

 

즉 K-뷰티커넥트를 통해 해외 바이어와 한국 브랜드 간 매칭이 꾸준하게 이뤄지면서 디지털 기반의 새로운 채널 발굴과 소통을 위한 창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경향이 뚜렷해지고 있기 때문.

 

K-뷰티커넥트를 지휘하고 있는 김연희 실장은 “지난해 9월 시범 운영에 들어간 후 12월부터 본격 서비스를 시작한 K-뷰티커넥트를 통해 매주 새로운 바이어와 한국 참가사 연결이 이뤄지고 있으며 그 결과 약 두 달간 200건이 넘는 매칭이 성사됐다”고 밝혔다.

 

실례로 현지 바이어 부재에 의한 터키 시장 진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투쿨포스쿨의 경우 K-뷰티커넥트의 다이렉트 매칭을 통한 현지 바이어와의 연결을 성사해 현지 독점 계약을 맺고 진출을 확정했다.

 

이외에도 중동·홍콩·유럽·미국 등 다양한 지역·국가 바이어에게 브랜드와 성분, 제조·개발·기획 등의 서비스를 연결하는 교두보 역할을 톡톡히 담당하고 있다는 것.

 

김 실장은 또 “K-뷰티커넥트는 동남아 코스모프로프 주최자 CP Saw가 운영하는 동남아시아 온라인 전시회 플랫폼과 파트너십을 맺어 활발한 콘텐츠 제작과 웨비나·포럼 등을 개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해 김성수 코이코 대표는 “K-뷰티커넥트가 최초 바이어와 한국 기업의 직접 소통 플랫폼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기획한 것이 사실이지만 주최사로서의 역할을 간과할 수 없었다”고 밝히면서 “해외 바이어와 한국 기업의 직접 소통은 웨비나·포럼·영상 인터뷰 등의 여타 활동을 통해서도 최초 의도를 살리면서 진행해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까지 해외에서 진행하고 있는 뷰티 웨비나 또는 포럼에 참여하고 있는 한국 기업은 많지 않다.

 

이에 대해 K-뷰티커넥트 측은 “K-뷰티에 관심이 높은 바이어가 한국 기업과 직접 소통을 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 K-뷰티가 브랜드 역할까지 담당해 B2B 비즈니스에서도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김 대표는 “지난 20여 년간 한국 화장품·뷰티기업의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해 전개해 왔던 노력이 지속될 수 있도록 바이어와 한국 기업의 연결과 성과 달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팬데믹 이후에도 K-뷰티커넥트가 해외 오프라인 전시회에 참가 전 해외 바이어와 사전 소통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성장시켜 가겠다”고 의지를 표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