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0.0℃
  • 구름조금대전 1.6℃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4.2℃
  • 구름조금광주 3.4℃
  • 맑음부산 5.1℃
  • 맑음고창 3.4℃
  • 구름조금제주 7.6℃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4.1℃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마케팅

수출 46.8%가 중국 차지…단일 국가 최초 30억$ 돌파

산업연구원 통계…‘日·베트남·러’ 트리오 30% 이상 늘면서 4~6위 랭크
홍콩·태국·대만·佛·美 등 감소 ‘이례적’…상위 20국, 실적의 95.6% 점유

 

지난해 우리나라 화장품 수출실적의 절반에 육박하는 46.8%가 중국에서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그 동안 수출다변화가 꾸준하게 진전됐음에도 불구하고 중국의 비중은 오히려 더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반증하고 있는 것으로 중국의 점유율은 지난 2018년의 42.4%에 비해 4.4%포인트가 증가했다.

 

반면 홍콩과 프랑스는 각각 30.1%, 30.2%가 줄어들었으며 태국(-15.7%)과 대만(-2.7%), 미국(-2.4%) 등 전통적인 강세를 보였던 국가들의 실적도 2018년에 비해 감소세를 면치 못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내용은 최근 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원장 조남권· www.kcii.re.kr ·이하 산업연구원)이 관세청 수출입실적 자료를 바탕으로 HS코드 기준에 의해 재가공한 2019년 화장품수출입실적 통계에서 확인한 것이다.

 

산업연구원의 통계에 의하면 지난해 우리나라 화장품 수출실적은 64억8천618만 달러로 2018년에 비해 3.6% 성장에 그쳤던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올해 초 산업통상자원부가 잠정 집계발표한 ‘화장품 수출실적 65억4천700만 달러·성장률 4.4%’와는 금액에서 약 6천82만 달러, 성장률에서 0.8%포인트의 격차를 보인 것으로 이 같은 차이는 △ 산업통상자원부의 통계가 매달 25일을 기준으로 한 잠정실적이라는 점 △ 산업연구원의 통계는 관세청 통관을 기준으로 HS코드에 의한 재분류 후 가공한 수치라는 점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

<코스모닝 2020년 1월 2일자 기사 ‘지난해 화장품 수출 65억4700만$·4.4%↑’

https://cosmorning.com/news/article.html?no=35597  참조>

 

 

산업연구원의 통계에 의하면 지난해 우리나라 화장품 수출의 46.8%를 차지한 중국은 단일 국가로서는 처음으로 30억 달러 고지를 돌파한 30억3천759만4천 달러를 기록했다. 2018년 실적보다 14.3%가 늘어난 수치다. 점유율 역시 2018년보다 4.4%포인트가 높아졌다.

 

지난 2016년 하반기 이후 급감한 단체 관광객 여파와 이어진 사드이슈에 의한 차이나리스크가 지금까지 지속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대 중국 수출 실적이 여전히 성장국면을 유지하고 있다는 점이 위안거리가 됐다.

 

이와 함께 지난해 7월 이후 일본 측의 수출규제에 의한 양국의 무역 갈등에도 불구하고 일본으로의 수출은 32.7%가 증가, 4억163만3천 달러를 기록하는 이변을 낳았다.

 

베트남의 경우 정부의 강력한 신남방정책에 힘입어 32.3%가 증가한 2억2천278만 달러의 실적으로 지난해에 이어 5위를 차지해 미래 시장으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았다. 러시아연방 역시 33.5%의 높은 성장세를 보이면서 2억1천56만3천 달러의 실적을 기록해 6위에 올랐다.

 

이밖에 △ 인도네시아 6천63만1천 달러(19.1% 증가) △ 필리핀 4천584만8천 달러(14.5% 증가) △ 호주 4천258만8천 달러(23.7% 증가) 등이 각각 11·13·15위에 랭크됐고 우크라이나(116.1% 증가)와 키르기스스탄(111.3% 증가) 등은 세 자릿수 증가율로 급성장세를 보였다.

 

한편 수출상위 20국가의 실적은 61억9천807만1천 달러로 전체 수출의 95.6%를 차지했으며 2018년 실적 60억1천394만8천 달러(점유율 96.0%)보다 3.1%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점유율은 0.4%포인트 줄어들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