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5 (일)

  • 구름조금동두천 17.3℃
  • 맑음강릉 21.4℃
  • 구름많음서울 17.4℃
  • 구름조금대전 18.5℃
  • 맑음대구 19.7℃
  • 맑음울산 18.9℃
  • 맑음광주 18.8℃
  • 맑음부산 19.1℃
  • 구름많음고창 17.8℃
  • 구름많음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16.1℃
  • 맑음보은 17.8℃
  • 맑음금산 18.0℃
  • 구름조금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19.6℃
  • 맑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러시아 여성 “마스크‧세럼 간편해서 좋아”
러시아에서 마스크와 패치 시장이 커지고 있다. 사용이 간편한 일회용 마스크‧패치가 러시아 도시 여성에게 각광받는 추세다. 얼굴‧몸에 바르는 가족용 보습제도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오가닉(천연) 화장품과 세럼 수요도 급증했다. 이는 코트라 모스크바무역관이 발표한 ‘러시아 스킨케어·보호제품 시장도 K-뷰티가 주도’ 보고서에서 밝혀졌다. 마스크‧세럼‧액체 세정제 사용↑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지난해 러시아 스킨케어 시장에서는 마스크와 세럼 사용이 증가했다. 크림형 보습제는 가성비를 내세워 수요를 유지했다. 핸드크림 등 국소 부위용 보습제 매출은 소폭 줄었다. 액체 세정제가 일반 고형비누의 아성을 무너뜨렸다. 액체 세정제는 고형 비누보다 사용이 편리하고 위생적이다. 대중시설에서 액체 세정제 사용률이 가파르게 상승했다. 750ml 샤워젤 소비도 급격히 증가했다. 패밀리 용량으로 경제적이고 온라인 쇼핑으로 배달까지 가능해 인기를 끌었다. 샤워용품은 가격 민감도가 큰 품목에 속한다. 가격이 저렴한 현지산이 수입산 보다 잘 팔리는 상황이다. 지난해 가족용 용량 샤워제품을 제외하고 전반적으로 목욕용품 소비가 감소했다. 2021년부터 스킨케어 시장 성장 유로모니터는 202






배너


배너

“피부미용업 분리를 축하하는 밤”

한국피부미용사회중앙회(회장 조수경)가 오늘(4일) 서울가든호텔에서 ‘2019년 송년의 밤’을 열었다. 이 행사는 공중위생관리법에서 피부미용업이 미용업과 분리돼 입법된 것을 기념하는 자리다. 협회는 10월 31일 남인순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이 대표 발의한 공중위생관리법 일부개정법률안(의안번호 5720)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피부미용업이 미용업으로부터 완전 분리돼 독립 산업군으로 새롭게 발전할 계기를 마련했다는 평가다. 피부미용사회중앙회는 이날 20여년 동안 피부미용업 산업 양성화를 위해 펼쳐온 투쟁과정을 생생히 소개했다. 아울러 피부미용 제도 개선 활동과 공중위생관리법 개정을 위한 법안 입법과정 등을 영상으로 선보였다. 피부미용업은 2008년 ‘공중위생관리법 시행령’으로 일반미용업에서 분리해 정의됐다. 상위법인 ‘공중위생관리법’에 미용업의 일부로 정의돼 법체계를 명확히 확립할 필요성이 제기됐다. ‘피부미용업 분리’를 최우선 공약으로 내세운 조수경 회장은 19대 국회에 이어 20대 국회에서 지속적으로 입법 활동을 펼쳐 결실을 맺었다. 30만 피부미용인의 숙원이 이뤄진 것을 기념하는 행사에는 조수경 회장과 협회원 200여명이 참석했다. △

반디인하우스, 마케팅 차별화로 위기 뚫었다!

친환경 프로페셔널 네일 브랜드 반디가 전개하고 있는 프랜차이즈 사업 ‘반디인하우스’가 차별화한 마케팅 노-하우와 완벽한 교육 시스템 구축을 통해 전 산업에 불어 닥치고 있는 위기 속에서도 호황 국면을 맞고 있어 화제다. 코로나19 국면이 길어지면서 대면 서비스로 이루어 질 수밖에 없는 네일숍과 미용업은 타 산업과 비교해 더 큰 타격을 받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반디인하우스는 차별화된 ‘데이(DAY) 마케팅’과 경영 노-하우, 체계화한 교육 시스템 구축으로 매장 오픈과 매출 확대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고 있다는 것. 월 2회 펼치는 데이 마케팅, 새 수요 창출 반디인하우스의 데이 마케팅은 매월 5일과 셋째 주 수요일에 진행한다. 매월 5일은 ‘어린이날’ 행사로 엄마가 시술 관리를 받으면 자녀는 무료로 관리 받을 수 있다. 자녀는 엄마와 함께 안전한 제품으로 시술 받고 어린이 취향을 반영한 네일 아트로 즐거운 체험을 한다. 육아에 지친 엄마는 프리미엄 서비스로 힐링 타임을, 코로나19로 인한 외출 자제로 답답함에 지친 아이는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어 모두의 만족도가 높다. 반디 관계자는 “부모와 자녀가 함께 경험하고 추억을 만들고 싶은 심리를 반영한 경험

성신여대 뷰티융합대학원‧오멜론 ‘맞손’

성신여자대학교 뷰티융합대학원(원장 김주덕)이 13일 서울 운정그린캠퍼스 중강당에서 오멜론과 산학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주덕 성신여대 뷰티융합대학원 원장과 한지수 교수, 배현숙 교수, 박초희 교수, 강진미 교수, 이상규 오멜론 사업총괄 이사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성신여대 일반대학원 뷰티산업학과와 뷰티융합대학원의 학술 논문 프로젝트 발전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합의했다. 나아가 미용예술 분야 산‧학 발전을 위해 △ 디바이스 연구 개발 △ 메디컬 스킨케어‧디바이스 전문가 양성을 위한 교류 △ K-뷰티 교육 등을 추진한다. 뷰티 디바이스‧화장품업체 오멜론은 피부미용 전문 교육 기자제인 오메가 라이트와 아쿠아 하이드로를 기증했다. 이들 기기는 성신여대 피부미용 전공 발전을 위해 뷰티산업학과와 뷰티융합대학원에서 사용할 계획이다. 성신여대 재학생은 국내외 뷰티숍에서 널리 활용하는 전문 미용 디바이스로 실습할 수 있다. 김주덕 성신여대 뷰티융합대학원 원장은 “오멜론은 전세계에서 품질력을 인정받는 의료장비‧미용기기‧홈케어 디바이스 업체다. 글로벌 뷰티그룹으로 성장하는 오멜론이 학생 교육에 필요한 기자재 기증했다”고 말했다. 이어 “본교 뷰티 전공생과 교수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